•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기타 나의 이야기 (Preface)

JaJee조아 JaJee조아
750 8 3

나이많은 72년생 짜리몽땅 뚱뗑이 중장년 씨디바텀게이입니다.
현재 호주에 살고 있는 교포에요.
30초반에 이민을 와서 50이 되어갔네요.
어릴때의 추억들을 90%의 사실과 10%의 msg를 가미해서 글을
썼어요.  여기에 올릴글들은 이미 이반시티에 게재했었던것들입니다.
그러나 이반시티는 여장러나 러버들뿐만 아니라 다른 취향의 여러분들이
존재하는 곳이여서 인지는 모르겠지만 몸파는 걸레, 부모욕 등등
저를 나쁘게 보는 사람들이 하도 많아서 다 삭제해버렸어요.
그러다 시코에 올리면 어떨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됐어요.
어리고 이쁜 여러분들과 워낙 세대차이가 나서 이야기의 배경도 이상할테고
(삐삐나 사서함, 유니텔, 나우누리 쓰던 세대인지라)해서 재미있을지는
모르겠지만 그냥 지나온 추억들을 정리겸해서 썼던 글들과 앞으로 적을이야기들은
여기 시코에 올리려 합니다.  잘 부탁드려요. ^^;

Lexy_0009.jpg

JaJee조아 JaJee조아
2 Lv. 1045/1620EXP

외국에서 거주하는 늙은 남줌마입니다. 씨코가 있는줄도 모르다가 어린 씨디분들한테 씨코가 있다는 소릴 듣고 가입했어요. 제 트윗 계정보고 팔로우하시는건 좋은데, 자기는 비공개로 해놓거나..아무것도 없는 텅빈 트윗으로 팔로우하시면 보통은 차단하니 이해해 주세요.

소통은 Telegram: @lexylovesissylife / Line: jajeejoa 입니다.

물론 친추하고 뜬금없이 소개부탁드려요 이딴말하면 역시 또 차단합니다.  솔직히 사회성없는 사람들하고는 대화하기가 싫어요.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3

댓글 쓰기
profile image
자지오아 언니~ 나야 에린이 🤭 시코 시작했넹 잘했오 언니 울 챗방두 들어와용
22:42
23.11.19.
profile image
JaJee조아 작성자
에린짱
자지오아가 아니구 자지조아 jajeejoa. ㅋㅋㅋㅋ
01:33
23.11.20.

움짤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주간 조회수 인기글

주간 추천수 인기글

  • h95h 조회 수 743 23.11.28.21:54 4
    이 이야기는 픽션입니다. 1화를 보고오시면 이야기가 더 재미있습니다. 나는 택시를 타고 깡 시골로 들어왔다. 내 생각보단 깡 시골은 아니였지만 상가 주변에 사람들이 별로 보이지 않았고, 빈 건물들이 꽤 많이 보...
  • h95h 조회 수 1069 23.11.26.10:07 3
    *이 이야기는 픽션입니다. (경험담 10%) (망상 90%) 나는 마조끼와 수치, 능욕을 즐기는 마조 스위치이다. 그런 나는 평소에는 성실하고 바른 청년에 이미지로 살아가고 있었다. 나는 새로운 짜릿함이 필요했다. 그래...
  • 이번이 이번이야기의 마지막 편이 되었네요~~ 읽어주신 분들에게 정말감사드리고 조금더 재미있었던 경험70% 상상30% 이야기를 더 써나갈려고 합니다~ 많이 읽어주세여~^^ 지난번 오랜만에 남자들 손타서 거의 정신줄...
  • 이곳 소극장은 원래 이반들(게이) 이 주로 많이 오거나 나이있는 분들이 별로 갈곳도없고 성적 욕구를 해결할 데가 없어서 오는곳인듯 싶다...... 가끔은 들어와서 컴있는곳에서 메일을 체크하거나 쪽지를 체크할때면...
  • 청량리 성보소극장 다니던 시절2
    소희 조회 수 1192 23.11.24.18:15 5
    벌써 10여년전에 벌어졌던 얘기네여ㅋ 암튼 다시 지난번 이야기에 이어서 써보겠습니당~~^^ 주변에서 구경하던 사람들이 엉덩이위로 올라간 내 스커트를 보고는 내 엉덩이를 슬슬만지고 어떤 사람은 내 티팬티 를 치...
  • 하루하루 일상생활중에 가장 즐거운 시간은 언제나 예쁜 여자옷을 입고 그런 내모습을 봐주는 끈적한 남자들의 시선을 느끼는 상상을 하는게 제일 즐거운 일중에 하나인데 언젠가 부터는 그런 상상이 어두운 밤에 여...
  • 나의 이야기 4탄 - Job 인터뷰
    JaJee조아 조회 수 1464 23.11.17.18:43 11
    [글쓴이로써 제글은 여기 sissykorea외 타사이트로 퍼가기를 허용치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4탄이네요. 외국사는 여장즐기는 중년바텀 입니다. 호주로 이민온지는 20년 조금 안되었네요. 30세초에 왔는데 이제 막 50세...
  • [글쓴이로써 제글은 여기 sissykorea외 타사이트로 퍼가기를 허용치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3탄이네요. 오늘의 제 실화는 한국에서 90년대초반을 배경으로 하고 있어요. 제나이 20대 초 영화관 크루징이야기입니다. 일...
  • 나의이야기 - 화장실 크루징 [글쓴이로써 제글은 여기 sissykorea외 타사이트로 퍼가기를 허용치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2탄이네요. 외국사는 여장즐기는 중년바텀 입니다. 호주로 이민온지는 20년 조금 안되었네요. 3...
  • 나의 이야기 1탄 - 글로리 홀
    JaJee조아 조회 수 1499 23.11.17.17:49 10
    나의이야기 - 글로리 홀 [글쓴이로써 제글은 여기 sissykorea외 타사이트로 퍼가기를 허용치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말재주도 글쓰는 재주도 없어서, 인터넷에서 비스무래한 성인샵 비디오부스 사진도 같이 올립니다. ...
  • 나의 이야기 (Preface)
    JaJee조아 조회 수 750 23.11.17.17:39 8
    나이많은 72년생 짜리몽땅 뚱뗑이 중장년 씨디바텀게이입니다. 현재 호주에 살고 있는 교포에요. 30초반에 이민을 와서 50이 되어갔네요. 어릴때의 추억들을 90%의 사실과 10%의 msg를 가미해서 글을 썼어요. 여기에 ...
  • h95h 조회 수 655 23.11.07.21:35 15
    다음날 오늘도 변태짓을 할 생각에 앞클리가 커졌다. 학생들을 다 보내고 탈의실로 가 불을 끄려고 하는데.. 내가 매일 옷을 벗을 서랍에 쪽지가 남겨져 있었다. 쪽지 내용은 이러했다. 밤 11시 여장 탈의실 / 짧은 ...
  • h95h 조회 수 972 23.11.07.20:36 14
    나는 ㅇㅇ고등학교 체육교사다. 나는 마조변태이다. 평소 여학생들한테 인기가 많은 이쁘장하게 생긴 선생이다. 남교사지만 주변에서 이쁘게 생겼다는 말을 많이 들으며 나름 미남교사로 소문이 자자했다. 방과후 나...
  • Sissy의 주말 복장
    혜리미 조회 수 1944 23.11.02.00:39 12
    sissy의 주말 외출 복장이야💕 물론 네가 사잔 처럼 정리하고 입어야겠지?
  • 성공적인 sissy가 될때
    혜리미 조회 수 2494 23.11.02.00:34 19
    성공적인 sissy가 될때 네년 클리가 유두랑 사이즈가 똑같아졌을때💕
  • Sissy가 가장 좋아하는 파이는?
    혜리미 조회 수 2737 23.10.30.22:29 15
    꾸덕하고 비릿한 크림파이💕 뒷보지에서 흐르는 아직 따뜻한 온기가 남아있는 정액을 손가락으로 찍어 입에 머금고 있으면 부러울게 없는게 sissy죠💕
  • Sissy가 되는 순간
    혜리미 조회 수 6093 23.10.10.19:22 57
    처음 여자 옷을 입을때 기슴은 뛰고 몸은 떨리고 손 끝은 차가워지지만 피부에 닿은 여자 옷의 부드러운과 가슴을 감싸는 브래지어의 압박감 아직까지는 남아있는 남성성이 예쁜 속옷 아래에서 튀어나와 발기를 해버...
  • 귀가후 sissy 본업 복귀
    혜리미 조회 수 4574 23.09.23.23:36 17
    귀가후 신발을 벗기 전에 팬티 부터 내리며 박힐 준비를 완료한 sissy 주인님과의 데이트를 끝내고 들어온 sissy에겐 그저 자지에 박힐 생각만 가득💕
  • 노브라 sissy
    혜리미 조회 수 4848 23.09.17.23:16 8
    브래지어를 착용하고 일상 생활을 하는건 꽤 답답한 일이죠 우리 sissy가 그 답답함을 참지 못하고 노브라로 생활 하기로 했어요 하지만 365일 24시간 발정기인 sissy의 유두에겐 티셔츠의 쓸림 조차 강력한 자극이었...
  • 혜리미 조회 수 3823 23.09.16.00:52 10
    얼빠진 sissy년이 자신도 모르게 남자 화장실에 들어가 버렸어요 아직 남아있는 남성성 때문에 무의식적으로 들어간건지 아니면 자지의 향기에 이끌려 들어갔는지는 몰라도 귀여운 여자 옷을 입고 남자 화장실에 들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