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부모님 죄송해요…

토끼가될래요 토끼가될래요
10210 22 9

9D0F79B3-6249-4AFF-BD7A-95DABD2BBDE3.jpeg.jpg

 

유치원 때 부터 혼자 숙제할 때 스스로 청테이프로 의자에 묶어놓고 공부하고, 늘어나는 화장품엔 요즘 이 정도 관리는 한다고 거짓말을 하고, 공부한다면서 저는 해도 이뻐져 봤자인데에도 불구하고 문 닫고 업 연습하고, 친구랑 밤에 술 마시러 나간다 하고 시디바 가서 만짐 당하고, 지금은 st. d.지만 의사 되면 스스로 홀몬을 놓을 수 있다는 상상을 하고 있는 저를....하지만 이게 행복한 저를....용서해주실 수 있을까요..? 저도 제 정체성 때문에 많이 힘들었어요...하지만 전 그냥 받아들이려고 결정했어요...안 그러면 너무 힘드니까.. 단순 호기심이 아닌 뭔가 뿌리 깊은 본능이 있는 느낌이에요.. 저를 이러라고 이렇게까지 투자하시고 키우신게 아닐텐데 죄송해요...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9

댓글 쓰기
글잘읽었어요~^~^
맘에들어서 그러는데 라인으로예기나누었음해요
good77777777777
연락기다릴께요
01:25
22.08.22.
열심히 노력하는데 너무 자책하지 마세요. 시간이 지나면 다 이해해 주실거라 믿어요
17:28
22.08.26.
ㅠㅠ어쩔수없는부분고있지만 본인의행복이가장중요하죠
21:37
22.08.30.
profile image
의사되면 스스로 홀몬 놓을거라는 부분 아주 훌륭합니다. 세시로 사셔도 꼭 성공하시고 돈 많이 버시고 뒷보지로 죽을때까지 건강히 즐기시길 바라겟습니다.
12:51
22.09.14.
부모님께는 이런 예쁜 여자를 키울 테니까 죄송한다고 한 것보다는 고맙다고 해야죠 누나 ㅠ
19:44
23.07.27.

움짤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